◀ Prev       Next  

NEWS 2001년 6월

웨이텍,
CMOS 카메라용 소형 렌즈 개발

홀로그램 전문 벤처기업인 웨이텍(대표 여완구 )이 10만화소급 상보성금속산화막반도체(CMOS) 카메라용 초소형 렌즈를 개발했다.
정부의 부품소재개발사업 일환으로 지난해 8월부터 3억원의 개발비를 투자해 개발한 이 렌즈는 비구면 파워렌즈에 HOE(Holographic Optical Elements) 패턴을 접목하는 최첨단 기법으로 제작돼 기존 제품에 2, 3장의 렌즈가 사용되던 것을 1장으로 줄여 직경 7㎜, 두께 4㎜의 초소형을 실현했다.
또 단렌즈임에도 불구하고 색의 번짐현상을 줄였고 빛의 손실이 적어 밝기 및 화각(보이는 각도)이 크게 개선됐으며 렌즈를 연마하지 않고 직접 금형을 만들어 찍어내는 공정을 사용, 생산단가도 기존 동급 렌즈에 비해 2배 이상 절감이 가능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웨이텍은 개인휴대단말기(PDA) 및 IMT2000 단말기 제품에서 초소형 렌즈에 대한 수요가 엄청날 것으로 전망하고 국내외 디지털영상제품 관련업체와 제품개발을 위한 제휴를 협의중이며 다음달중 30만화소를 지원하는 신제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여완구 사장은 “90년대 초 삼성테크윈에서 국내 최초로 HOE 렌즈 설계 및 제작기술을 연구하면서 축적된 홀로그램 패턴 설계기술을 바탕으로 이번 제품을 개발하게 됐다”며 “HOE 렌즈 기술은 세계적으로 2, 3개 업체만이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기하광학의 핵심기술로 이번 제품개발이 국내 디지털영상기기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Top ▲     


    전자통신기술정보    자료신청    Technical Info    기사제보    전문기술자료    회원등록(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