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ev       Next  

NEWS 2001년9월

한국표준과학연구원,
광역 침입자 감시용 광센서 시스템 개발

군부대·공항 등 국가보안시설이나 은행·정부기관 등 중요 시설물 침입자를 탐지해낼 수 있는 광역 침입자 감시용 광섬유 브릴루앙 산란형 센서 시스템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산업측정표준부 비파괴계측그룹 권일범 박사는 최근 과학기술부의 민군겸용기술개발사업의 하나로 한국과학기술원 기계공학과 이정주 교수팀, 광주과학기술원 정보통신공학과 오경환 교수팀, 세기엔지니어링과 공동으로 광섬유 센서를 이용해 중요 시설물 주변을 감시할 수 있는 광섬유 브릴루앙 산란형 센서 개발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개발된 광센서시스템은 땅 속 5㎝ 깊이에 매설돼 침입자가 광섬유를 밟는 압력에 따라 광섬유 내부를 진행하는 빛의 브릴루앙 광산란 강도 변화를 측정, 침입자의 위치 및 무게를 구분할 수 있다. 침입탐지거리는 최소한 총 연장 40㎞ 이상이고 폭 1m로 매설된 광섬유 위치별로 침입자를 감지해낼 수 있다.
특히 오차범위 3m 이내로 침입위치를 찾아내고 침입자의 무게를 3등급으로 구분할 수 있도록 했다.

권일범 박사는 “간단한 광섬유 변형인가장치를 사용해 이 센서시스템의 작동특성을 확인한 결과 침입자의 무게에 의한 광섬유의 변형률을 0.03% 범위에서 구분할 수 있는 측정 감지도를 확인했으며 측정시간은 10초 정도로 침입자를 감시하는 데 충분히 활용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광섬유 브릴루앙 산란형 센서로 온도나 변형률 등을 측정하는 센서 시스템은 일본·스위스·미국에서 개발된 적이 있으나 침입자 감시용 센서로 개발된 것은 처음이다.
연구팀은 이와 함께 중저가 침입자 감시용 광섬유 OTDR(Optical Time Domain Reflectometry)센서시스템 시제품도 개발, 최소한 5㎞이상 범위에서 오차범위 3m로 측정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Top ▲     


    전자통신기술정보    자료신청    Technical Info    기사제보    전문기술자료    회원등록(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