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2000년 1월

웨이브프론티어-러 국립전자硏과 공동,
멀티 빔 위성 수신안테나 개발

한개의 안테나로 여러개의 위성신호를 동시에 수신할 수 있는 멀티 빔(Multi­Beam) 위성 수신 안테나가 국내 벤처기업에 의해 처음으로 개발됐다.

벤처기업인 웨이브프론티어(대표 윤석용)는 최근 러시아 국립 전자연구소와 공동으로 1년6개월동안 1억5000만원을 들여 위성TV를 비롯해 무선가입자망(WLL)과 위성 인터넷 등 광대역 주파수를 동시에 수신할 수 있는 멀티 빔 위성 수신 안테나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안테나는 최대 18개의 위성신호를 한꺼번에 수신할 수 있는 제품으로 그동안 가격문제로 인해 연구용, 군사용 등 특수용도에 제한적으로 사용해온 렌즈안테나방식을 민수용 안테나의 개발, 생산에 적용한 점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스티로폼 등의 원료로 쓰이는 폴리스티렌을 사용해 생산원가를 획기적으로 낮춘 제품으로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갈 경우 가격이 기존 위성TV용 안테나보다 훨씬 저렴한 100달러 이하가 될 것이라고 웨이브프론티어측은 밝혔다.

이 제품은 또 구형, 반구형의 디자인 설계가 가능하고 바람, 눈, 비 같은 기후에도 영향을 받지 않아 실내는 물론 외부에도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다.

웨이브프론티어 윤석용 사장은 『세계 위성TV 안테나의 수요가 연간 4000만대를 넘어서고 있어 앞으로 5%의 시장점유율을 달성할 경우 1억2000만달러의 매출이 무난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우선 러시아에서 월 3000∼5000대의 제품을 생산한 뒤 국내에도 안테나 생산라인을 가동, 월간 생산량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